Chaotic Blue Hole

1. All You Need Is Kill

책 소개에 쓰인 내용 일부가 상당히 마음에 들어 구입해봤습니다.
소개문구에서 '서글프고 불가사의한'이라는 수식어가 있었는데, 불가사의는 몰라도 서글픈 건 확실하더군요. 저 세계에 희망 따위는 존재하지 않는...
싸우고, 싸우고, 또 싸우고, 패배를 딛고 일어서 승리하지만, 그들이 최종적으로 향하는 결말은 결국 멸망뿐.
이 책은 그런 멸망으로 향하는 도중에서 벌어지는, 인간들의 작은, 내일을 위한 구슬픈 이야기입니다.



2. 무시우타 5권

오구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

...라고 외치는 뻐꾸기가 눈앞에 선하게 그려지는 이야기였습니다.
1권에서는 [삐-][삐-]되고, 2권에서도 [삐-][삐-]됐지만 3권과 4권에서는 적어도 [삐-]된 사람은 없었기 때문에 꽤나 방심했습니다. 5권에서 주요인물은 아니지만 또 나름대로 비중있어 보이던 [삐-][삐-]되더군요. (...)

그나저나, 다른 사람도 아닌 최초의 세마리 중 하나가 '살아만 있으면 다쳐도, 잃어도 다시 일어날 수 있어! 꿈을 꾸기 위해!'라고 할 줄은 몰랐습니다. 3권에서도 대충 짐작했지만 [삐-] 씨, 기존 이미지 만큼 나쁜 인물은 아닌 모양입니다. 지금은 [삐-] 상태라는 것도 그렇고. 어쩌면 뻐꾸기나 시이카와 극단에 있으면서 그 꿈과는 가장 밀접한 자가 아닌가 싶네요.

이번에는 약간이나마 최초의 세마리의 약점이랄까, 그 능력이 공개되었는데... 우와, 문자 그대로 절망. (...)
도대체 저런 걸 어떻게 이기라는 거야... --;;
어쨌든 힘내라, 뻐꾸기. 힘내, 시이카. 그리고 너도 죽지 마라, 치야미.

(미리니름 문제상 삭제어가 많은 점 사과드립니다.)



3. 신곡주계 폴리포니카 Black 1권 - 인스펙터 블랙

폴리포니카 시리즈 중 두번째입니다. 다음은 화이트라더군요.
거한과 소녀의 콤비. 겉으로 보기에는 극과 극을 달리는 둘입니다만, 가장 잘 맞는 것 같기도 하군요.
정령인 주제에 실탄 권총을 사용한다는 것도 조금 의외고... -_-a
제 취향으로는 오히려 크림슨 시리즈보다 블랙 시리즈가 더 맞는 것 같습니다.



4. 사신의 발라드 8권

이번에 수록된 모든 이야기는 이전에 등장했던 캐릭터가 중요한 역할을 해주더군요.
뭐랄까, 클램프의 스타 시스템이 생각나는 구성이었습니다. 하지만 역시 인상깊은 내용은 에필로그에 가까운, 관람차의 소년이더군요. ...정말 그걸로 된 거니, 너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미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읽고 있는 책들이 전부다 취향에 부합할듯하네요 -ㅁ-;
    사신발라드는 원래 눈독들이고 있었고 폴리포니카역시 ^^;
    1번째는 처음들었지만 스토리가 끌리는군요^_^

    2007.08.13 08:42
    • Favicon of http://ryuki2.woweb.net/tt1 BlogIcon ZeX  댓글주소  수정/삭제

      첫번째 책, 제목을 잘못 적었습니다 --;;
      'All I Need Is Kill'이 아니고 'All You Need Is Kill'이에요. 주어를 바꿔버리면 어쩌잔 거지 난 --;

      2007.08.13 14:20
    • 미미르  댓글주소  수정/삭제

      영어 문법은 잊은지 오래여서 모르고 있었음둥(얌마!)

      2007.08.13 19:36
  2. 미미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시우타5권 나왔군요 몰랐는데 ;ㅁ; 으앙
    갈가마귀님 이글루에서 9권 외전은 3권까지 네타받아서 -_-; 삐-는 잘모르겠네요 참고로 포식자의 경우는 자신에게서 파생됬던 충빙모두의 능력이 사용가능해서 '누구'를 제거하지 않으면 결코 죽일수 없지요 -_-; 아마 능력만 나왔을꺼라 생각하지만 재생과 관련된녀석이랄까요
    완전 캐사기(...)절망뿐이다 뻐꾸기!!ㅠㅠ
    아 그러고보면 일본에서 다이스케의 별명은 뻐꾸기란의미는 아니였다고 하더군요 개미붙이였나 개미밞이 였나 벌레발음의 줄임말이 우연히 새이름하고 겹쳐서 -_-; 번역됬다더군요 치야미의 경우는 본서에선 챠미라고하는데 잘모르겠군요

    2007.08.13 08:46
    • Favicon of http://ryuki2.woweb.net/tt1 BlogIcon ZeX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본에선 그렇게나 많이 나왔는데 우리나라에선 왜이리 더디 나온답니까 --;;
      오구이는 그나마 방법이라도 보이지, 신푸는 진짜로 절망입니다. 그 조각들을 언제 다 찾으라고... (먼산)

      원래는 다른 이름이었나요... 뭐 지금 이름이 더 익숙하고 친숙하니 넘어가렵니다. (얌마)

      2007.08.13 14:20
    • 미미르  댓글주소  수정/삭제

      음 조각도 조각이지만...
      사실 재생이 무한재생입니다. 한마디루 불사... 이거부터 답이 없는거 같아요 -_-;;;;;;

      2007.08.13 19:35

BLOG main image
Chaotic Blue Hole
마비노기 하프 서버 : 실피리트 데레스테 : Sylphirit 소녀전선(中) : Sylphirit 소라히메(日) : Sylphirit 퍼즐 앤 드래곤(한) : 569,733,350
by ZeX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003)
게임 (104)
잡담 (269)
영상 (226)
독설 (168)
몽상 (129)
활자 (87)
드래곤 케이브 (12)

달력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12-02 08:05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