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otic Blue Hole

세상에 너 혼자 사냐?

독설 2006. 3. 15. 23:14 by ZeX
무례한도전적인 표현의 제목, 양해바랍니다.

오늘은 첫 수업이 정오(낮 12시)에 있었습니다. 3시간짜리로...
당연히 배는 채우고 들어가야죠. 세 시간 동안 굶으면서 강의 듣는다고 제대로 머릿속에 강의가 들어올 리 없으니까요.
(그렇다고 배부르면 강의가 머릿속에 잘 들어오느냐 하면... -_-a)

자, 그런데 강의를 시작하고 약 20분 후.

제가 앉은 자리 뒤편에서 뭔가 이상한 소리가 들려옵니다.

...뭐라고 할까, 참으로 낯익은 소리 입니다만, 이런 곳(=강의 중인 강의실)에서 듣게 될 거라고는 상상도 하지 못했던 소리입니다.

참다참다 잠깐 뒤편을 둘러보니...



어떤 화상이 뭔가를 처먹고 있습니다


잠시 어이가 없어서 1.5초간 경직.

보다보니, 이 인간. 아주 가관이더군요.
숨어서 몰래 몰래 먹는 것도 아니고, 고개 빳빳이 쳐들고 교수님 강의를 바라보며, 입 다물고 오물오물 거리는 것도 아니고 입 쩍쩍 벌리면서 아~주 잘 씹어서 삼키고 있습니다.


...뭔가 못 볼 꼴을 보고 말았습니다.

아니, 솔직히 누가 뭘 먹든 상관은 안 합니다.
집에서 컵라면을 끓여먹든, 화장실에서 눈물 젖은 초코파이를 먹든(...), 길을 걸으면서 햄버거를 먹든 그건 그 사람 자유입니다만...




강의 중에 쩝쩝 소리 내면서 처먹는 건

어디서 배워먹은 짓거리냐!!!!




처먹을 거면 조용히 삼키든가... 예의범절이라고는 약에 쓸래도 찾아볼 수 없는, 초딩하고 맞붙여놓으면 그놈이 그놈 소리 들을만한 놈을 보았습니다.
...애초에 교육 방식이 틀려먹었다니깐, 이 놈의 나라는.

...아 혈압 올라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TanKa.egloos.com BlogIcon TanK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덜덜;;용맹하신(...)분이군요...

    2006.03.16 00:20
  2. 에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벌...나도 수업시간에 쫒겨서 몰래몰래 먹은적 있는데..ㅠㅠ
    죄송스러워서 막 구석에서 꼼지락거리니까 교수님이 웃으시면서
    얼른 먹으라고 그러신적 있었어...역시 그런건 좀 그래..

    2006.03.16 00:47
  3. Favicon of http://sihwa.egloos.com BlogIcon 시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먹고 있었어?

    2006.03.16 03:47
  4. Favicon of http://frankenf.egloos.com BlogIcon 식인붕어빵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시하세요.

    2006.03.16 17:01
  5. Favicon of http://enfate.egloos.com BlogIcon 레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럴땐 조용히 일어나서 교재로 머리통을 180도 꺾이도록 갈겨줘야[...]
    나 일하는 데서는 맨날 옆에서 뻥튀기 먹는 소리에 노이로제 걸리겠음

    2006.03.16 21:45
  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연극 보는데...-_-
    제 뒤에 앉은 여인이
    어떻게 앉은 건지는 참 신기하지만
    앉은 채로 어께랑 머리랑 팔을 부분을 제 의자 등받이에 받치고
    진짜 큰 소리로 끊임 없이 웃어대더군요.
    (좀 재밌는 연극이였어요)
    팔을 받치고 보는것 까진 좋은데
    거의 귀 바로 옆에다 대고 끊임없이 웃어서 미치는 줄 알았어요..T_T
    정말 끔찍했음..

    2006.03.17 10:59
  7. Favicon of http://Kean.egloos.com BlogIcon Ke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교수님이 그걸 냅둬요? 대체 무슨수업이길래?
    교재가 날라간뒤 이어서 책상으로 후려갈기고 창밖으로 내던져도 시원찮을거같구만-ㅁ-

    2006.03.17 23:12

BLOG main image
Chaotic Blue Hole
마비노기 하프 서버 : 실피리트 데레스테 : Sylphirit 소녀전선(中) : Sylphirit 소라히메(日) : Sylphirit 퍼즐 앤 드래곤(한) : 569,733,350
by ZeX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003)
게임 (104)
잡담 (269)
영상 (226)
독설 (168)
몽상 (129)
활자 (87)
드래곤 케이브 (12)

달력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01-27 02:55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