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otic Blue Hole

역지사지 易地思之

易 : 바꿀 역
地 : 따 지
思 : 생각할 사
之 : 갈 지

상대편의 처지나 입장에서 먼저 생각해보고 이해하라는 뜻이다. 《맹자(孟子)》 〈이루(離婁)〉에 나오는 '역지즉개연(易地則皆然)'에서 유래한 말이다. 역지즉개연은 처지나 경우를 바꾼다 해도 하는 것이 서로 같다는 말이다.

중국의 전설적인 성인인 하우(夏禹)와 후직(后稷)은 태평한 세상에 자기 집 문 앞을 세 번씩 지나가도 들어가지 않아서 공자(孔子)가 이들을 매우 훌륭하게 생각하였다. 공자의 제자 안회(顔回)는 어지러운 세상에 누추한 골목에서 물 한 바가지와 밥 한 그릇으로만 살았는데, 공자는 가난한 생활을 이겨내고 도(道)를 즐긴 안회를 칭찬하였다.

맹자는 "하우와 후직과 안회는 같은 뜻을 가졌는데, 하우는 물에 빠진 백성이 있으면 자신이 치수(治水)를 잘못하여 그들을 빠지게 하였다고 여겼으며, 후직은 굶주리는 사람이 있으면 스스로 일을 잘못하여 백성을 굶주리게 하였다고 생각하였다.

하우와 후직과 안회는 처지를 바꾸어도 모두 그렇게 하였을 것이다[禹稷顔子易地則皆然]"라고 하였다. 맹자는 하우와 후직, 안회의 생활방식을 통하여 사람이 가야 할 길을 말하였다. 입장을 바꾸어 다른 사람의 처지에서 헤아려보라는 말이다.
============================================================================================[이상 네이버 백과사전]

갑자기 왠 역지사지 타령인가 하면, 요새 우리나라 사람(...이라는 표현도 뭣하지만 일단은)이라는 놈팽이들의 행태가 아주 가관이기 때문이다.

작년 7월, 예전에 북한을 방문했던 임수경씨의 아들이 필리핀에서 익사하는 사고를 당했다.
한때 우리나라를 떠들석하게 했던 사람의 친자가 당한 사고이니만큼, 인터넷 뉴스(조선닷컴)에도 금새 기사가 올라왔다.
...문제는 그 기사에 딸려온 댓글들의 수준.



...이쯤 되면 '이미 제정신이 아닌 놈들의 집합 장소'라고 밖에는 생각할 수 없다.
(물론 중간에 '이봉준'님 의견은 제외하고.)

위 캡쳐화면에서 빠진 댓글 몇개를 더 옮겨보자면 이렇다.

"인간적인 정리로, 또 나의 인격으로 할 말은 아니지만서도 솔직한 소회는 왜 이 정신나간 년의 아들이 하나 밖에 없나 하는 아쉬움이 생긴다!"

"안댔지만 국민의 저주가 하늘을 감동시킨 것 같다!!!"

"거참 잘 죽엇다.. 빠알갱이뇬 아들이믄 죽어 싸지~"


...대한민국은 무슨 정신병자 집합소냐?!?!?! 왜 저딴 생각들 밖에 안 하는 거야!!!!


보다못한 해당 신문사의 기자가 자조섞인 비판을, 지면비평의 자리를 빌어 썼다고 한다.
...지금 그 기자분은 독일의 단기특파원으로 가 계시다고 한다. 쫓겨난 건지, 스스로 간 건지는 모르겠다.

그리고 올해 1월, 인터넷 악플에 대해서 검찰이 처벌에 나선다고 발표했다.
...그러자 반응이라는 것이 더 가관.

"아무리 봐도 청와대의 특별지시가 내려진 것 같은 악취를 지울 수가 없다. 워낙 국민들에게 욕 처먹는 글로 인해 곤욕에 빠진 청와대와 집권 여당이 임수경이를 부추겨 노무현, 청와대, 집권여당을 욕 못하게 차단할려는 음모로 보인다...."

"언론탄압 시작의 경고 신호탄. 이제 말도 제대로 할 수 없는 침묵의 시대가 오는가. 빨xx들 빼고 모두들 입조심 하삼."

"진실을 말하면 범법자가 되는 나라~ 간첩에게 총 겨누는 군인을 죄인 취급하는 나라~ 누가 대한민국을 이렇게 골때리게 만들고 있나? 무찌르자 공산당!!! 때려잡자 붉은 무리!!!"

"임수경씨의 아들 사망소식에 솔직히 고소하다는 생각 밖에 없었다...우리 보수주의자들은 임수경을 극도로 싫어한다..적과 다름없는 존재다. 적의 아들이 사망했는데 고소할 수 밖에 없지 않은가..생각이 다르면 곧 적일 수 밖에.. 검찰은 적을 도와주지 말라."

"임수경은 자식 빙자해 그토록 멸시하는 자유 대한의 우방에 미쳤다고 어학 연수보내 자식 죽게 만드노. 다 너땜에 뒤진거라 생각하고 반성해라. 어따데고 고발 운운해. 더러운 공산당 만세야."

"정권이 붉은색이니 붉은색 편을 드는구나. 박정희, 전두환, 노태우 시절이 너무 그립다. 한국넘들은 강한 군인이 통치해야 말 듣고 발전하는데 말이다."

"쫘빨 떨거지들아! 잘 봐둬라. 대한민국 배신하면 수경이 꼴 난다. 후손이 반드시 뒈진다. 명심해라."


......정말이지 이젠 어이가 없다 못해 이성이 사상의 지평선(event horizon)을 넘어 어디론가 날아가버리는 느낌이 든다.

저 모든 댓글들에 이성적인 반론을 제기하자면 끝이 없고, 이성적인 반론을 해봤자 또다시 비이성적인 반응만 돌아올 테니 무의미하다는 생각 밖에 들지 않는다.

개인적인 생각을 표현하자면...
"전부 목 내밀어 이 새끼들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peptide.egloos.com BlogIcon 단백질덩어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미 한국의 인터넷 댓글 문화는 갈때까지 갔죠.. (한숨)

    2006.01.26 23:30
  2. Favicon of http://TanKa.egloos.com BlogIcon TanK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말에 절대 동감(...)
    인터넷 댓글 마구 달아도 전부 용서되는줄 알던 시대는 이미 한참지났는데 말입니다.
    솔직히 검찰 처벌 더 일찍 나왔어도 괜찮았을텐데-_-;
    최근들어 웹서핑 하다가도 진짜 어이상실에 기가막힌 사람들 한둘이 아니더군요.
    개념은 안드로메다에 보냈는지...진짜 뇌속을 들여다보고싶은 기분이더라는;;
    그래도 검찰에서 이제서라도 처벌을 하겠다니 다행이군요...어떻게 지켜질진 모르겠지만;;

    2006.01.27 04:31
  3. Favicon of http://PureSpirit.egloos.com BlogIcon 오도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Zex 님. 간만에 들어왔습니다.
    내일 인사드리고 싶지만, 내일은 촌이라 새해 인사도 못 드릴 것 같군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돈 많이 뜯으십시오.[...]

    2006.01.27 18:20
  4. Favicon of http://HeRZeRaCh.egloos.com BlogIcon HeRZeRaC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쩌.ㅂ..끄덕끄덕..- ㅅ-
    전부 목 내밀어, 이새끼들아에 동감동감.
    뭐..
    원체 나이먹으신 분들이[악플러에 그렇게 고위층이 많다면서요.호호 할배들]머리에 에러가 생기셔서
    우리나가 곧 망할때가 됐는데..
    아직도 안망하고 잘 버티네- ㅅ-..

    2006.01.28 05:29
  5. Favicon of http://ryuki2.egloos.com BlogIcon ZeX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단백질덩어리 // ...하아, 이런 걸 정말 문화라고 부를 수나 있는지도 의문입니다.

    TanKa // 저 댓글 쓴 놈팽이들 대부분이 40대 이상의 지식인들이라잖아. 구시대의 유물들이니 어쩔 수 없는 걸까...

    오도리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오~
    ...전 많이 뜯고 싶어도 그런 형편이 못 됩니다 (먼산)

    HeRZeRaCh // 그래도 위험한 사람 구하겠다고 뛰어드는 사람들이 있는 걸 보면 아직은 대한민국도 그럭저럭 괜찮은 모양입니다

    2006.01.28 12:22
  6. Favicon of http://lainfx.ivyro.net BlogIcon 베도라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글루스 탈퇴하고 개인 홈페이지로 방향 틀었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건 차라리 약과입니다 [웃음]
    개인적으로 좌파 성향을 가진 사람으로서

    모니터 보다 자리에서 일어난 게 한두번이 아닙니다.
    성장해야지요. 허허허.

    2006.01.28 23:34
  7. 지나가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일보를 보면 정신병환자가 되는 것이 아닌가 한다

    2006.02.16 22:35

BLOG main image
Chaotic Blue Hole
마비노기 하프 서버 : 실피리트 데레스테 : Sylphirit 소녀전선(中) : Sylphirit 소라히메(日) : Sylphirit 퍼즐 앤 드래곤(한) : 569,733,350
by ZeX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004)
게임 (104)
잡담 (269)
영상 (226)
독설 (168)
몽상 (130)
활자 (87)
드래곤 케이브 (12)

달력

«   2022/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08-11 19:47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