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otic Blue Hole


리뷰 이벤트에 당첨되어 수령한 가출천사 육성계약 4권입니다.


지난 권에서 전쟁 준비를 끝마쳤다고 생각했는데, 이번 권 중반부까지도 내부 정리가 덜 되어서 제아가 고생을 꽤 합니다. 하긴, 애초에 세력 비율에서 엄청나게 밀리는데 쉽게 끌고 갈 수 있을 리가 없지요. 그리고 그런 면을 묘사하는 점이 이 시리즈의 특징이 아닌가 싶습니다. 라이트 노벨은 물론이고 한국의 판타지 소설 중 상당수가 이런 전쟁의 뒤편에서 벌어지는 이야기에는 소홀한 편이니까요.


이번에도 군주급 몬스터는 꽤 죽어나갑니다. 심지어 한 권 안에서 확인된 것만 세 마리. 이건 무슨 축차투입 축차소모도 아니고...


그건 그렇고 서울의 대군주급 몬스터는 뭔가 이상하군요. 어쩌면 탐욕을 극대화시키는 세뇌 비슷한 걸 받은 걸지도 모르겠습니다. ...왜 저는 산달폰이 의심스러워지는 걸까요.


3권 마지막에 돌아온 쿠니엘은 제아가 히든 카드라며 대외비 취급. 현재까진 알고 있는 게 제아+하렘 멤버들(...) 뿐입니다. 어쩌면 5권에서 대활약 해줄 지도 모르겠네요.


클라이막스에서 장흥억씨의 활약은... 아아... 전형적이라면 전형적인데 그만큼 다가오는 게 있습니다. 특히 제아처럼 압도적인 스탯+템빨+계책으로 발라버리는 케이스가 아니라 정말 우직하리만큼 자기 자신만의 능력으로 싸우는 경우라서 더더욱.


다르쿠다는 정말 종잡을 수가 없습니다. 게다가 분신까지 다룰 수 있는 것처럼 보이는데, 천사들과 어떤 연관이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설마 산달폰의 잔재 중 하나라거나 하는 건 아니겠죠.


나나엘은 정신만 차리면 제아에게 큰 힘이 되어줄 것 같습니다. 전쟁수행 측면에서나, 하렘 측면에서나.(?)


칼리엘은... 음... 네, 모르는 게 약이죠.


5권 기대 중.


덧/ 이중표지의 미카엘라와 뒤에서 썩은 표정으로 바라보는 스이엘이 아주 좋았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 3 4 5 6 7 8 9 10 ··· 1001 
BLOG main image
Chaotic Blue Hole
마비노기 하프 서버 : 실피리트 데레스테 : Sylphirit 소녀전선(中) : Sylphirit 소라히메(日) : Sylphirit 퍼즐 앤 드래곤(한) : 569,733,350
by ZeX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001)
게임 (104)
잡담 (269)
영상 (226)
독설 (168)
몽상 (127)
활자 (87)
드래곤 케이브 (12)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